top of page

2023.08.01 (화), 사도행전 17 : 1~15



바울의 전도전략은 이방땅에 머무는 디아스포라 유대인들에게 복음을 전하는 것이었습니다. 본문에 보면, 회당에서 굉장히 적대적으로 바울의 가르침을 거부하는 자들이 있고, 베뢰아 같은 경우는 진심으로 바울의 가르침을 잘 받아들이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공동체의 분위기에 따라 바울을 대하는 태도가 다르다는 것은 종교적 행위, 또는 성경적 해석에 대한 것이 절대적인 기준이 없고, 사람들은 늘 잘 모르고 궁굼해 한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 중에는 자신들이 아는 것과 다른 것을 이야기하면 적대적으로 변하는 사람이 있고, 배우려는 적극적인 사람들이 존재합니다. 적대적인 사람들의 특징은 우호적인 공동체에까지 쫓아와서는 바울을 방해한다는데 있습니다. 이런 상황을 통해 데살로니가 유대인들의 성품을 알 수 가 있습니다.


적대적인 사람들은 늘 공동체안에 문제를 일으키면서, 이런 상황에서 스스로 의인인양 바울을 박해하려 들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데살로니가에 복음의 전파가 실패한것은 아닙니다. 데살로니가 교회는 든든히 세워졌고, 오히려 베뢰아교회보다도 바울의 애정을 드러내는 공동체로 성장합니다.


삶을 알수 없습니다. 편안하면 모든 것이 잘될것 같고, 고난스러우면 늘 방해받는것 같지만, 그 과정과 결과는 우리들의 생각을 늘 빗나가게 합니다. 그러니 늘 주어진 삶에도 겸손해집니다. 이것을 좀더 신앙적으로 고백하면, 모든 것을 주관하시는 하나님앞에 우리들의 삶은 겸손해져야합니다.


8월이 시작되었습니다. 아이들은 어제부터 수련회에 참석하고 있습니다. 200여명의 학생들이 산속에 모여 뭔가 특별한 시간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우리들도 이제 시작하는 8월 그리고 이어지는 2023년 특별한 시간을 기대하면 좋을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좋지 못했다고 생각하지 마시고, 단정짓지 마시고 새롭게 드러날 일을 기대하며 8월을 시작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중보기도

유스수련회가 시작되었습니다. 위해서 기도해주세요.

조회수 52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ความคิดเห็น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