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4.02.08 (목)마가복음 13 : 1~13



너희는 내 이름 때문에 모든 사람에게서 미움을 받을 것이다. 그러나 끝까지 견디는 사람은 구원을 받을 것이다.” (막 13:13)

오늘까지 진행되는 Growing Church Conference로 아침 묵상이 늦어요. 오전에 분주하고, 차량운행을 맞아서 계속 운전대를 붙들고 있습니다. 그래도 마음에는 묵상을 나누는 것을 기대하며 시간을 보내고는 지금은 테이블에 앉아서 여러분들을 생각하며 마음을 나누고 있습니다.


여전히 시간은 빠르고, 사람들의 변화도 분주한데, 하나님의 교회를 꿈꾸는 일은 더딘것 같아서 모인 목회자들의 마음에 여전히 하나님의 도우심으로 섬기는 교회들이 든든해지고 부흥하기를 꿈꾸는 이야기들을 들으며 깊이 기도로 인도하시는 하나님의 은혜가 가득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이런 기대와는 달리, 오늘 나눈 분문은 우리를 당혹하게 합니다. "예수의 이름때문에 미음을 받을 것이다" 여기서 말하는 미움은 따돌림, 또는 무시라는 의미를 포함합니다. 사람이 사람들에게, 미움과 따돌림, 무시를 당한다는 것은 요즘에는 폭력이라는 이름으로 이야기합니다. 예수님의 이름때문에 우리들이 이 것을 감당해야한다는 것이 줄곧 예수님이 십자가의 사건을 기다리면서 하시는 이야기입니다.


사람들의 기대는 예수를 붙들고 더 좋은 자리를 찾아다니는 것인데, 예수님은 오히려 어렵고 힘든 자리에 우리들의 삶이 놓인다고 이야기합니다. 깊이 말씀을 읽으시고, 어느 곳을 향해 삶을 정해야할지를 결정해야합니다.


묵상

예수의 이름으로 미움을 받는 다는 것은 어떤 의미인가요?


중보기도

  1. 내일은 소망회 회원들이 설날모임을 갖습니다. 날씨가 추워졌는데, 따뜻하게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시간이 되도록 기도해주세요.

  2. 청년사역을 위해서, 유스 사역을 위해서, 교회학교 사역을 위해서 기도해주세요. 사역자들을 위해서 기도해주세요.

조회수 68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