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6월16일 주일예배 설교원고(영문,한글)




Mark 4:26-34

The Kingdom of God


1. When I'm preparing a sermon, one of the things I'm always thinking about is how to make the Bible interesting to read.

2. We use the words biblical or Word-centered a lot, but sometimes we don't really know what it means to be biblical or what it means to be Word-centered.

3. When people say biblical, are they referring to living life according to what is written in the Bible? Or do people seem to be confused about whether it means living life in the direction that the Bible's message points.

4. If biblical is understood as living life as it is written in the Bible, then this is quite a challenge.

5. If you live your life according to what is written in the Bible, you shouldn't eat pork. You shouldn't even touch it because it's unclean,

6. if an older brother dies unexpectedly, the younger brother is supposed to take the older brother's wife, which doesn't make sense socially or ethically today.

7. also, women are unclean and cannot enter the temple because they bleed once a month with their periods.

8. If you insist on keeping this as it is, you will be misunderstood as a weirdo, which is hard to do these days.

9. Is it biblical to keep these things? We have to ask this question.

10. being Word-centered is similar to this: if we live our lives centered on the Word, we are required to give up all my possessions in the 49th year, and in the 50th year, we are required to give up all my movable property, that is, all the land or buildings that I own, and give them back to society.

11. It was one of the most important laws for Israel, who received the land through the Jubilee Law, and it was a very important law according to the Word.

12. six years of farming, and then in the seventh year, the land was left fallow, a kind of sabbatical, to protect the energy of the land and to make it better for the next year.

13. As you know, we are not in an agricultural era anymore, so this sabbatical is sometimes applied to professors who teach in schools and pastors, but it is not so universally practiced in our lives.

14. If you think about it, living biblically and centering on the Word can be a little difficult for us in this day and age.

15. It may be a misunderstanding of what it means to be biblical or Word-centered when we take the stories of the early church, as recorded in the Bible, of people striving to pay their full tithes, or of people selling all their possessions and giving them to the church, and we take them lightly as one story, and then impose a standard of biblical or Word-centered living on others.

16. So, what does it mean to be biblical and Word-centered that we expect? It doesn't mean that we should live literally what is written in the Bible, but rather that we should live in the direction of the Bible, or the direction of the gospel given to us in Jesus Christ.

17. We must remember that the direction of the Word that we have been emphasizing and sharing with you from last year to the beginning of this year is the direction of the Bible, the direction of the gospel, the direction of the Word that we are to live by, which is the new commandment, "You shall love the Lord your God with all your heart and with all your soul and with all your mind and with all your strength, and you shall love your neighbor as yourself."

18. And the kingdom of God that Jesus speaks of must also be seen in terms of the fact that the gospel that Jesus proclaimed is a "kingdom of God movement."

19. I think we can better understand the kingdom of heaven, the kingdom of God, when we remember that the gospel that Jesus proclaimed is proclaiming and teaching "how will the kingdom of God be realized for us?"

20. The text we read today is a parable about seeds.

21. In fact, it is not easy to understand exactly what Jesus is saying in the parable from the text we read today.

22. the whole of Mark 4 begins with the parable of the seeds and ends with the parable of the mustard seed, which is preceded by the parable of the lamps on the lampstand, which seems to require a special understanding of "the parable Jesus is telling".

23. If you read the text, it's not that hard to understand what's going on.

24. the parables are more directive than you might think, and give us a good idea of how to read and understand the text.

25. But in verse 10, Jesus tells us that the reason he speaks in parables is that "to you he has entrusted the mysteries of the kingdom of God, but to those outside it all sounds like a mystery" and "so that they may see and not understand, and hear and not perceive, lest they turn and be forgiven."

26. It sounds like an easy read, but it's not as easy as you might think.

27. and here's the kicker: Jesus intentionally speaks in parables so that he doesn't share the secrets of the kingdom of God with his enemies, or with those who don't deserve it.

28. The first difficulty is that we thought the text would be easy, but it is not.

29. The second is that our text is preceded by verse 25, which says, "Everyone who has will have more, and everyone who does not have will have even that which he has taken away from him," indicating that the structure of our common understanding is useless in understanding the kingdom of God.

30. This passage, which feels as if it is explaining the concept of riches and poverty, sets the stage for our understanding of the seed, which is explained in the parable of the kingdom of God in today's reading.

31. Just as it is true that those who know will know more, and no amount of talking will make sense to those who don't know and don't care, so Jesus' parable of the seeds, and the kingdom of God that is conveyed through it, is not understood by sitting still,

32. that those who are eager to know, or who strive to live in the kingdom of God to the best of their ability, experience a greater sense of the kingdom of God, and that it is not as easily attained as one might think.

33.The parable of the seeds we read today is "the parable of the seed that grows by itself."

34. It means that the seed that is sown grows and bears fruit on its own, without the sower having to interfere with it one by one.

35. and when the time of harvest comes, when the fruit is ripe, the sickle is put to it.

36. The story begins with the sower, but it ends with the scythe at harvest time.

37. The parable of the sower shows the seeds falling on the stony ground, the thorny briars, the roadside, and the good field, illustrating where the seeds must fall in order to bear fruit.

38. Undoubtedly, this parable makes it clear what Jesus intends to say.

39. However, the seeds that are sown in this way grow well on their own, without the sower having to keep track of them one by one.

40. But the sickle being brought in at harvest time is saying that the day of the end will be similar to the day when the farmer will reap his harvest.

41. The story is more exciting than you might think. It is natural for seeds to be sown and grow, but the scythe at the end is clearly an act of deep interference with the farmer's intentions.

42. how we, too, are like seeds sown in the field, growing, but there comes a time in our lives when the daylight of harvest is surely upon us.

43. that God's intervention, or God's hand, may seem far away, but the day will come when we experience it.

44. that our faith, or our expectation of the kingdom of heaven, which we have been living in hope of, will at some point make it clear what we have been living in, just as a lamp placed on our backs reveals what is hidden.

45. So, the kingdom of heaven, or the kingdom of God, is "the place where what we have been, or what we are, is revealed in all its splendor."

46. When the story ends here, our understanding of the kingdom of God stops at judgment.

47. Another parable of seeds follows, this one featuring a "mustard seed".

It's a really small seed. I'll put the "mustard seed" that I brought back from my 48. pilgrimage to the Holy Land last year on the moving library desk so you can see it.

49. Jesus is saying that this tiny seed is smaller than any other seed in the world when it is planted, but when it grows, it will send up branches bigger than any grass, and it will feed the birds of the air.

50. The reading is clear: the kingdom of God is understood differently from the usual order of things as we know it, when seen in conjunction with the parable of the seeds recorded earlier.

51. what is said in parables is, in fact, an easy way of explaining things, but not everyone can understand it; it is not easy to understand, nor is it easy to put into practice.

52. that the kingdom of God is not something vaguely good or loosely given or granted, as it is said, "Everyone who has will have more, and everyone who does not have will have even that which he has taken away."

It may be granted to us in a more necessary principle and order than we think, or in a more sober way than we think.

53. and that the kingdom of God is revealed in the fruitfulness of the seed that grows in order, just as the sickle is brought in due season.

54. Finally, the kingdom of God is like a small, unlikely plant that in time grows into a large tree that produces more shade than you could have ever imagined, creating a place for the birds of the air to rest.

55. in conclusion, the kingdom of God is not granted to just anybody, but to those who are committed to striving and fulfillment,

56. that the kingdom of God is brightly revealed to those who are committed to striving and fulfillment,

57. it is determined by conformity to God's order, which is more sober than we think.

58. that the kingdom of God is also experienced in fruits that are invisible and faint, but greater than we realize.

59. At that time, Rome did not define the meaning of territory by any geographical boundaries, but considered it to be wherever the emperor's command reached.

60. In this understanding, we can say that the kingdom of God is the kingdom of God, God's command, or God's rule or order.

61. Jesus' parables teach that the kingdom of heaven, the kingdom of God, is "the place where God's rule, or order, is established."

62. However, that reign does not come to us romantically if we remain still,

63. but to the good-hearted saints who prepare a good field, as the parable reveals, and who grow themselves well

64. and to those who strive and devote themselves to bringing forth good fruit, not fearing the day when they will put the scythe to it at the moment of its bearing, because it grows well by itself

65. to remember that it is the kingdom of God that finally confronts us in our lives, bigger than we think, as if it were small and invisible, or as if we doubted or did not care much about it, wondering when it would happen.

66. This parable is not for everyone to understand.

67. and the order of the world is not something we can always recognize through our ordinary experience.

68. the kingdom of God is hard, but it is not hard; easy, but it is not easy; and difficult, but it is not easy.

69. biblical, Word-centered A characteristic of those who use these terms these days is that they use them to express an exclusive faith.

70. "It's not biblical, it's not Word-centered, it's not biblical!" is using the words biblical and Word-centered. You are using biblical and Word-centered when you condemn someone or tell someone they are wrong.

71. When we talk about biblical salvation, a biblical understanding of the kingdom of God, and a Word-centered life of faith, it can feel like we're talking about something special, something that only we know.

72. However, being biblical and Word-centered means, as I mentioned earlier, understanding the Bible in the light of the gospel proclaimed by Jesus Christ.

73. It doesn't mean understanding the Bible as I understand it, but as Jesus understood it.

74. In today's text, Jesus uses the parable of the seeds to show us the direction of the gospel, that is, how God's intention and mind was to bring us the good news.

75. Jesus ministered and taught for the kingdom of God movement, a world under God's order and rule.

76. When we gather here today to worship, pray, and praise together, we are trying to live out this kingdom movement.

77. it's not easy, but it's not too hard. it's simple, but it's not too simple.

78. It's a little confusing. Jesus is saying that there are those who understand these words and those who don't. He's speaking in parables so that some people won't understand.

79. but the meaning is clear to those who believe, so we can clearly see that Jesus is teaching about the kingdom of God.

80. remember well, and hope for the kingdom of God, so that you can see the invisible clearly and openly.

81. and may it be me and you who look forward to the love of God that will embrace all with small but eventually great fruit.

82. our existence can also be like a mustard seed, and although we do not do much, our efforts are not visible, but they will eventually produce good fruit.

83. May it be me and you who live in this order and rule of God.


마가복음 4:26-34

하나님의 나라

 

1.     제가 설교를 준비할 때 늘 고민하는 것이 어떻게 하면 성경을 흥미롭게 읽어낼 수 있도록 안내할까? 입니다.

2.     사실 성경적, 또는 말씀 중심이라는 말들을 많이 사용하면서도 실제로 성경적이라는 것이 어떤 의미인지, 또는 말씀중심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잘 모르는 경우가 있습니다.

3.     성경적이라고 하면 사람들은 성경에 기록된 대로 삶을 사는 것을 말하는 것인지? 아니면 성경이 주는 메시지의 방향대로 삶을 사는 것인지에 대해서 혼란스러워 하는 것 같습니다.

4.     성경에 기록된 대로 삶을 사는 것을 성경적이라고 이해한다면 이건 꽤 어려운 문제입니다.

5.     성경에 기록된 대로 삶을 산다면, 돼지고기를 먹으면 안됩니다. 부정한 음식이기때문에 입에도 대면 안되는 것이고,

6.     형이 갑작스럽게 죽게 되면 동생이 형수를 아내로 삼아야 합니다. 이건 오늘날 사회윤리적으로 말이 안됩니다.

7.     또한, 여성은 한달에 한번 생리로 피를 흘리는 것 때문에 부정한 사람으로 성전에 들어올 수가 없습니다.

8.     만약이 이것을 그대로 지켜내야 한다고 주장한다면 요즘은 밥 먹고 살기 힘든 이상한 사람으로 오해 받습니다.

9.     이런 성경의 내용들을 잘 지키는 것이 성경적일까? 우리는 이것을 질문해 봐야겠죠.

10.   말씀중심이라는 것도 이와 비슷합니다. 삶을 살아가는데 말씀을 중심으로 살아가면, 우리들은 내 소유가 49년째가 되면 50년에는 모두 내 모든 동산, 그러니까 소유한 땅이나 건물 이 모든 것들을 소유를 포기하고 사회에 환원 해야 합니다.

11.    희년법이라는 것으로 땅을 분배 받은 이스라엘에게 있어서는 매우 중요한 율법 중에 하나였고, 말씀에 따라 중요하게 여기던 법이었습니다.

12.   6년은 농사를 짓고, 7년쯤 될 때 농지를 휴경하는, 안식년을 같는 것도 땅의 기운을 보호하고, 다음에 더 좋은 농사를 짓기 위해 필요한 행위였죠.

13.   잘 아시는 것처럼, 이제는 농경시대가 아니기때문에 이런 안식년을 학교에서 가르치는 교수나, 목회자들에게 적용하는 경우가 있기는 하지만, 그렇게 보편적으로 우리들의 삶에서 지켜지는 법은 아닙니다.

14.   이런 걸 생각해본다면, 성경적으로 사는 것, 말씀중심으로 사는 것은 요즘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들에게는 좀 어렵게 다가올 수 있습니다.

15.   성경에 기록된 대로, 십일조를 온전히 드리기 위해 노력한다는 것, 또는 자기의 재산을 다 팔아 교회에 봉헌했다는 초대교회의 이야기를 우리들은 가볍게 하나의 이야기로 여기면서, 다른것에 있어서는 성경적, 또는 말씀 중심으로 살아야 한다는 잣대를 들이대는 것은 성경적, 말씀중심적이라는 말을 오해하고 있는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16.   그러면, 우리들이 기대하는 성경적, 말씀 중심이라는 뜻은 무엇일까? 성경에 기록된 문자 그대로 살아가야 한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성경이 가리키는 방향, 또는 예수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우리에게 주어진 복음의 방향을 실천하며 살아간다는 뜻입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17.   작년부터 올해 초까지 강조해서 여러분들과 나눈 말씀의 방향은 우리에게 주어진 새 계명, “마음을 다해 뜻을 다해 내 힘을 다해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라, 그리고, 네 이웃을 내 몸과 같이 사랑하라”는 그 계명이 바로 우리들이 지켜 나가야 할 성경의 방향, 그리고 복음의 방향, 말씀 중심의 방향이라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18.   그리고 예수님이 말씀하시는 하나님의 나라도, 바로 예수께서 선포하신 복음이 “하나님 나라 운동”이라는 사실이라는 점에서 살펴야 합니다.

19.   예수님이 선포하신 복음이 곧 “하나님의 나라가 어떻게 우리에게 실현될 것인가?”라는 내용을 선포하고 가르치고 있다는 것을 기억해야, 천국, 하나님의 나라를 잘 이해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0.   오늘 읽은 본문은 씨앗에 대한 비유입니다.

21.   사실, 오늘 읽은 본문으로 예수님이 말씀하시는 비유의 내용을 정확히 이해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22.   마가복음 4장 전체가 씨앗의 비유로 시작해서, 겨자씨 비유로 마무리 짓고 있는데, 여기에 오늘 읽은 본문 앞에 등경위의 등불의 비유를 통해 “예수님이 말씀하시는 비유”에 대한 특별한 이해가 필요한것처럼 읽혀집니다.

23.   본문을 읽어보면, 내용을 이해하는데는 그렇게 어렵지 않습니다.

24.   비유로 이야기하는 내용은 생각보다 그 방향이 명확하고, 어떻게 본문을 읽어내고 이해해야 하는지를 잘 알려줍니다.

25.   그런데 10절에 보면, 예수님이 비유로 말씀하시는 이유가 “너희에게는 하나님 나라의 비밀을 맡겨 주셨다. 그러나 저 바깥 사람에게는 모든 것이 수수께끼로 들린다”, “그들이 보기는 보아도 알지 못하고, 듣기는 들어도 깨닫지 못하게 하셔서, 그들이 돌아와서 용서받지 못하게 하시려는 것이다”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26.   쉽게 읽혀질 것 같은데, 생각보다 그렇지 않다는 것입니다.

27.   그리고 여기에 이 비유를 깨닫고 돌아서지 못하게 예수님은 의도적으로 예수님의 적대자들이나, 또는 마땅치 않은 자들에게는 하나님 나라의 비밀을 공유하지 않기 위해서 비유로 말씀하신다는 것입니다.

28.   쉬울줄 알았는데, 어렵게 느껴지게 하는 첫번째 난관입니다.

29.   두번째는 오늘 읽은 본문 앞에 25절에서 “가진 사람은 더 받을 것이요, 가지지 못한 사람은 그 가진 것마저 빼앗길 것이다.”라는 구절을 통해 우리들이 보편적으로 이해하는 이해의 구조가, 하나님 나라를 이해하는 데는 소용이 없다는 것을 알려줍니다.

30.   마치 빈익빈 부익부의 개념을 설명하는 것처럼 느껴지는 이 구절은 오늘 읽은 하나님 나라에 대한 비유로 설명되어지는 씨앗에 대한 이해의 방향을 설정합니다.

31.   마치, 알고 있던 자에게는 더 크게 알게 되는 것이고, 알지 못하고 관심 없는 자에게는 아무리 이야기해도 소용없다는 것처럼, 예수님의 비유인 씨앗의 이야기 그리고 이를 통해 전해지는 하나님의 나라는 가만히 앉아있어서 이해되는 것도 아니고,

32.   알려고 욕심을 내는 자 또는 최선을 다해 하나님의 나라안에 살려고 노력하는자에게 더 큰 하나님의 나라의 감격을 경험하며, 생각보다 쉽게 얻어지는 것이 아님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33.   오늘 읽은 씨앗의 비유는 “스스로 자라는 씨의 비유”입니다.

34.   씨를 뿌린자가 하나 하나 일일이 간섭하지 않아도 뿌려진 씨는 스스로 자라서 열매를 맺는 다는 것입니다.

35.   그리고 추수때가 되면, 열매가 익으면 낫을 댄다고 합니다.

36.   이야기는 뿌려진 씨의 이야기로 시작하지만, 추수때 낫을 댄다는 것으로 이야기를 마무리합니다.

37.   씨부리는 자의 비유를 통해 씨앗들이 돌짝 밭, 가시넝 쿨, 길가, 그리고 좋은 밭에 떨어지는 것을 통해 뿌려진 씨앗이 열매를 맺기 위해서는 어느 곳에 떨어져야 하는 지를 잘 알려줍니다.

38.   의심할 여지 없이 이 비유는 명확하게 예수님이 어떤 의도로 말씀하시는지 알 수 있습니다.

39.   그런데, 이렇게 뿌려진 씨앗은 씨뿌린 농부가 하나하나 일일이 파악하지 않아도 스스로 잘 자라게 됩니다.

40.   그런데 추수때에 낫이 대어진다는 것은 마치 마지막날 그날, 추수때에 농부가 소출을 얻어낼 그 날이 온다는 것입니다.

41.   이야기의 전개는 생각보다 흥미진진합니다. 씨가 뿌려지고 자라는 것이 자연스운데 하나, 마지막에 낫을 대는 것은 분명히 농부의 의도가 깊이 간섭된 행위를 드러내고 있습니다.

42.   우리들도 어떻게 뿌려진 씨앗처럼 밭에 뿌려져 자라겠지만, 결국 추수때에 낮이대어지는 그 때가 분명히 우리들의 삶에 다가온다는 것입니다.

43.   하나님의 개입, 또는 하나님의 손길이 멀게만 느껴지겠지만, 결국 그 손길을 경험하는 그 날은 오고 만다는 것입니다.

44.   마치 등경위에 올려진 등불로 인해 숨겨진것이 드러나는 것처럼, 우리들의 신앙은 또는 우리들이 소망하며 살아온 천국에 대한 기대가 어느 순간에 우리들이 어떤 모습으로 살아왔는지 분명하게 밝혀진다는 것입니다.

45.   그래서, 천국, 즉 하나님의 나라는 “우리들이 어떻게 살아왔는지, 또는 어떤 존재였느지가 환하게 드러나는 자리”가 바로 하나님의 나라의 모습입니다.

46.   여기서 이야기가 끝나면, 우리들은 하나님의 나라에 대한 것이 심판의 이해로만 멈춰섭니다.

47.   이어지는 또 다른 씨앗의 비유는 “겨자씨”가 등장합니다.

48.   정말 작은 씨앗입니다. 제가 작년에 성지순례때 가져온 “겨자씨”를 움직이는 도서관 책상에 올려놓을테니 한번 보시기 바랍니다.

49.   예수님은 이 작은 씨앗이 심을때는 세상 어떤 씨앗보다 작지만, 나중에 자라면 어떤 풀보다 더 큰 가지를 뻗어서 공중의 새들도 깃들수 있게 한다는 것입니다.

50.   읽혀지는 내용은 명확한데, 앞에서 기록된 씨앗의 이야기와 함께 보면, 하나님의 나라는 우리들이 아는 일반적인 질서와는 다르게 이해되어진 다는 것입니다.

51.   비유로 말씀하신 것은 사실, 쉽게 설명하기 위한 방법이지만, 아무나 알아들을 수 없는 것입니다. 쉽다고 생각하겠지만, 이해도 그렇고 직접 삶으로 실천하는 것도 쉽지 않다는 것입니다.

52.   또한, “가진 사람은 더 받을 것이요, 가지지 못한 사람은 그 가진 것마저 빼앗길 것이다.”라는 말씀처럼 하나님의 나라는 막연하게 좋은게 좋은대로 또는 느슨하게 주어지거나 허락되는 것이 아니라, 생각보다 필요한 원칙과 질서 가운데서, 또는 생각보다 냉정하게 우리에게 허락되어질 수 있다는 것입니다.

53.   그리고 순리대로 자라나는 씨앗의 열매는 때가 되면 낫이 대어지는 것처럼 하나님의 나라는 열매맺는 결과에 드러난다는 것도 기억하라는 것입니다.

54.   마지막으로 이 하나님의 나라는 작아서 기대할 수 없을 것 같은 존재가 시간이 지나면 생각했던것보다 더 큰 그늘을 만들어내는 큰 나무로 자라서 공중의 새들이 쉴수 있는 자리를 만들어낸다는 것입니다.

55.   종합해보면, 하나님의 나라는 결론적으로 누구에게만 정해진 자에게 허락되는 것이 아니라는 것이고,

56.   노력하고 성취하고자 헌신하는자에게 환하게 드러나는 것이 하나님의 나라이며,

57.   생각보다 냉정한 하나님의 질서에 순응하느냐 그렇지 않느냐에 따라 결정되는 것이며

58.   더불어, 눈에 보이지 않게 희미하지만,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더 큰 열매로 경험되어지는 것이 하나님의 나라라는 것입니다.

59.   당시에 로마는 영토의 의미를 어떤 지리적인 경계로 설정한것이 아니라, 황제의 명령이 닿는 곳이 로마의 영토라고 생각했습니다.

60.   이런 이해속에서 하나님의 나라도, 하나님의 명령, 또는 하나님의 통치나 질서가 미치는 곳이 곧 하나님의 나라라고 이야기할 수 있을 것입니다.

61.   예수님이 비유로 말씀하시는 천국, 곧 하나님의 나라는 “하나님의 통치, 곧 그 질서가 임하는 곳”이라고 가르치고 있습니다.

62.   하지만, 그 통치가 낭만적으로 가만히 있으면 우리에게 오는 것이 아니라,

63.   비유에서 드러나는 것처럼, 좋은 밭을 준비하는 좋은 마음을 가진 성도들에게

64.   그리고 스스로 잘 자라서, 열매를 맺는 순간에 낫을 대는 날을 두려워하지 않고, 좋은 열매를 맺기 위해 노력하고 헌신하는 자들에게

65.   작아서 보이지 않는 것처럼, 아니 언제 그런 일이 일어날까? 의심하거나 별로 신경 쓰지 않는 가운데, 마침내 우리의 생각보다 더 크게 우리의 삶에 마주하는 것이 바로 하나님의 나라라는 것을 기억하라는 것입니다.

66.   이 비유는 아무나 알아들 수 없습니다.

67.   그리고 세상의 질서와는 우리들이 늘 상 경험하는 것을 통해 알아챌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68.   어려운듯하지만, 어렵지 않고, 쉬운듯 하지만, 쉽지 않은 것이 하나님의 나라입니다.

69.   성경적, 말씀중심 요즘 이 용어들을 사용하는 분들의 특징은 배타적인 신앙을 드러내기위해 이 문장들을 사용합니다.

70.   성경적으로 옳지 않아, 말씀 중심으로 맞지 않는 거야~! 라고 사용할때, 성경적, 말씀중심이라는 말을 사용하고있습니다. 누군가를 정죄하거나, 누군가라 틀리다고 이야기할때 성경적, 말씀중심을 사용한다는 것입니다.

71.   성경적 구원과, 성경적 하나님의 나라 이해, 말씀중심에서 보는 신앙생활 이렇게 이야기하면 뭔가 특별하고 자신들만 아는 것을 이야기하는 것 처럼 느껴질 수 있습니다.

72.   그런데, 성경적, 말씀중심이라는 것은 앞서 말씀드린 것처럼, 예수 그리스도가 선포한 복음의 방향에 맞게 성경을 이해해야 한다는 의미입니다.

73.   내가 이해한대로 성경을 이해하는 것이 아니라, 예수님이 이해한 것을 이해하라는 뜻입니다.

74.   오늘 본문에서 예수님은 우리에게 씨앗의 비유를 통해 복음의 방향성, 즉 하나님의 어떤 의도와 생각으로 우리에게 기쁜 소식을 전해주었는지를 알려주고 있습니다.

75.   하나님의 나라 운동, 즉 하나님의 질서와 통치가 임하는 세상을 위해 예수님이 사역을 하셨고, 그것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76.   우리들이 지금 이렇게 모여서 함께 예배하고, 기도하고, 찬양하는 것도, 바로 이런 하나님의 나라 운동을 실천하기위해 노력하는 것입니다.

77.   쉽지 않습니다. 그렇다고 너무 어렵지도 않습니다. 간단합니다. 그렇다고 간단하지도 않습니다.

78.   말이 좀 헷갈리죠. 예수님은 이런 말씀을 알아 듣는 자와 못 알아 듣는 자가 분명히 있다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아니 일부러 못 아들 듣도록 비유로 말씀하신다는 것입니다.

79.   하지만, 분명하게 믿는자에게는 명확하게 그 의미를 주신다는 거에요. 그러니 우리들은 명확하게 하나님의 나라에 대해서 예수님이 가르치고 있는 겁니다.

80.   잘 기억하시고, 하나님의 나라를 소망함으로 보이지 않던것을 환하게 드러나게 볼수 있는 눈을

81.   거기에 작지만 결국 큰 열매로 모두를 품어안을 수 있는 하나님의 사랑을 기대하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바랍니다.

82.   우리의 존재도 겨자씨와 같을 수 있어요. 그리고 우리가 별로 하는것 없지만, 우리의 노력이 눈에 잘띄지 않지만, 결국 좋은 열매를 맺게 할거에요.

83.   이런 하나님의 질서와 통치속에 살아가시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바랍니다.

조회수 13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