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6월23일 주일설교 원고 (영문+한어)



2 Corinthians 6:1-13

"A Time of Grace"


1. the word grace is familiar to us, but sometimes it seems abstract.

2. "Grace be with you!" has become a greeting, an afterthought, a greeting that we say to each other in church without much meaning.

3. When I think about it, I often feel like it's just something I say or a greeting I say because I don't have anything else to say.

4. I've heard it said that the gospel should be our daily life, and I wonder if it was said in a similar struggle to the one I'm describing.

5. We talked briefly about grace last week, but today I want us to look at Paul's letter to the Corinthian church to see how he really understands grace and what it means to receive it.

6. As we often say, things were not looking good for the church in Corinth at this time.

7. This is to say that it was not easy for Paul to write this letter at this time.

8. We read in 2 Corinthians that Paul's standing was shaken by those who doubted his apostleship, and that his relationship with the Corinthians was strained because of this.

9. there was also a great famine in Jerusalem, which necessitated the collection of a relief offering to help the Jerusalem church,

10. he had to deal with the slavish submission of the Corinthian church members to the false teachers who had infiltrated the church in Corinth, and he had to deal with the constant threat of false teachers to the church.

11. If you were to simulate that time, you would probably read today's text with the understanding that it was a situation where there was a never-ending stream of problems, where if you stopped one thing, another thing would explode, and if you stopped another thing, another thing would explode.

12. When you consider that Paul wrote today's text in the midst of such a situation, where nothing was going well, it should give you and me a new understanding of "grace".

13. In verse 1, he begins with the sentence, "We exhort you as those who work together with God." 14.

14. This is how Paul defines everyone reading this letter, including himself. "one who works with God"

15. and the word "exhort" can be understood as if Paul is writing this with authority to instruct the Corinthian church members, where the word "exhort" is "parakaleo," a word originally used in Isaiah 49, which Paul rephrases.

16. Perhaps the Hebrew word is difficult to translate into Greek, but if we remember that the original meaning of "parakaleo" as translated in Isaiah 49 is "restoration," then the exhortation here is not meant to be instructional, but rather Paul's call to remember the "urging" or "restoration" of God.

17. Isaiah 49 is one of the servant songs, containing the promise that God will no longer leave Israel alone, that He will restore her, and that He will re-establish her as a light to the nations.

18. Paul uses the word exhortation in his understanding of this text, so we should understand today's passage to mean that he is talking about "God's restoration" and "what God is doing" with us.

19. verse 2 says, "In the time of grace, I listened to you. In the day of salvation, I helped you" in verse 2 is the concluding sentence of Isaiah 49.

20. And then Paul says that this text was proclaimed equally to the Corinthian church and to himself, "Now is the time of grace, now is the day of salvation."

21. The now that is being spoken of here runs up against an unlikely reality.

22. As I mentioned earlier, nothing is going well for the Corinthian church and Paul right now.

23. The Corinthian church was in a difficult situation, tested, divided, disrespectful of Paul, and completely shaken to the point of collapse by false teachers.

24. things are not looking good, and Paul, without realizing it, asks for a relief offering to bail out Jerusalem.

25. None of this is good.

26. but Paul is saying that now is the time of grace, now is the time of salvation.

27. This means that grace is not experienced when everything is perfect, when things are good,

28. that grace can be given and received at any moment, in any situation, and that the work of salvation is always happening.

29. Another way to look at this is that receiving grace and being saved is strictly a matter of how we choose to live in this world, and God is always trying to give us grace and saving us.

30. the problem is us, not God, who is trying so hard to love us, give us grace, and save us.

31. the fun thing about relationships is that they're not set in stone, they're not something you can say, "This is how it's going to be.

32. It's fun to meet people, but people are the scariest, right?

33. but this is also something that can be fun or not depending on how we go into the relationship.

34. you don't have to ruin other relationships just because one day you had a really hard time with someone who was really hard on you.

35. similarly, even though we may think that things are the worst right now, and that we will be more grateful, more gracious, and more joyful in our faith someday when things are the best, we need to remember that right now is the time of grace, the best time to confess the joy of our salvation.

36. Paul talks about how we should live in the world specifically to do this.

37. In verse 3, we are told that we should strive to be "blameless" and not give offense.

38. This is what Paul refers to in verse 4 as behaving like a worker for God.

39. You might think of it as doing a good job, being conscientious, or something like that, but it means, "Don't do anything that gives away your blamelessness."

40. In this blameless behavior, through perseverance, we may suffer hardship, experience need, and get into trouble. Just when you think you're about to have something good, it gets harder. Here Paul is more specific in verse 5 where he writes about what he experienced.

41. that we may be beaten, imprisoned, in disturbances, toil, sleeplessness, and hunger.

42. Doesn't sound at all like the Christian life we expect, does it?

43. What kind of life did you expect when you believed in Jesus?

44. What were we taught would happen to us if we believed in Jesus?

45. Do they talk about suffering? Did they talk about being beaten? Did they talk about not sleeping, starving, etc.?

46. Paul says yes, we did. What do you think? Do you have any regrets, like, "Oh, I guess I came to the wrong place."?

47. grace is experienced in this kind of reversal.

48. Do only believers in Jesus suffer? No. Even those who don't believe in Jesus suffer.

49. Sometimes I see people living well without believing in Jesus.

50. It may feel good to experience a life that "you reap what you have sown, but a life that is not defined by anything, but that is not the life of a believer in Jesus..

51. We are giving no cause for offense in anything"so that the ministry will not be discredited,

52. This means that we don't live an independent life, that is, we don't just follow the way everyone else lives, but that we choose to live that way because we are "co-workers with God".

53. Paul goes on to say in verses 6 and 7 that we "do this in purity, in knowledge, in patience, in kindness, in the Spirit, in unfeigned love, in the word of truth, and in the power of God." 54.

54. we know it's different.


55. the Orinda campus has been delayed, and I think it's because of communication issues, and because we've chosen people who are first time work for the church, and they're afraid and worried about talking too much in church.

56. How do you know that, how do you know that the church is so talkative and difficult when it comes to doing things.

57. This is the image of the church to people in the world today.

58. In the eyes of the world, we're demanding and we're not comforting..

59. It was getting late, so I rushed to talk to other companies and get quotes.

60. Then yesterday, they told me that they're going to start work on Wednesday of this week, and they're going to finish the inside by August, and they're going to continue with the outside now that we're moving.

61. are you going to change the contractor who is late, or will you select a new one?

62. Since they broke their promise, it seems right to replace them.

63. But we didn't, and decided to continue with the contractor they had promised.

64. As I did so, I experienced that the conditions that were a bit burdensome were resolved one by one, and good people were appointed.

65. I observed the church members one by one during this process.

66. how they judge, how they make decisions, and what they talk about.

67. the pastors around me are saying that it's not easy for us to fix up the Orinda campus and move.

68. no one is excited or encouraging, but everyone is saying it's going to be hard.

69. Some people have said that it will be so hard that they will probably have to leave the church when it's all over.

70. but I don't find it hard at all, I enjoy learning new things, I'm graced by the maturity of the people in the church, and even when things are late and I feel like I'm about to be burned, God shows me things that aren't so bad, and I feel confident that I can do harder things than this.

71. I'm not saying that I'm great, but I'm grateful that I seem to have a free eye to see new things beyond what is strangely familiar and discouraging.

72. I think Paul is probably writing to the Corinthian church now with this same kind of freedom of mind.

73. There are times when things are not going well, but they say that's when grace comes.

74. The world looks at Christians and says, "You look like deceivers," verse 8, "but you're sincere.

75. because they do things that don't make sense, they look like a little bit of a fraud.

76. What do we call a character who makes no sense? We call him a fraud. He's good at everything, he's good at everything, and then we call him a fraud.

When Christians are discouraged, they fall apart, and when they are afflicted and beaten, they should run away.

78. There are sufferings that you don't understand, and even in the church, when you relate to each other, there are people who scratch your back, right? There are one or two people everywhere... It's not just in the church, it's everywhere, but it doesn't matter.

79. somehow they try to make sense of it, so they can talk like that, like they're deceiving people... but we're sincere.

80. Verse 10 is even worse. "He seems to be anxious, but he always rejoices; he seems to be poor, but he makes many rich; he seems to have nothing, but he has everything.

81. Does that make sense? Full of worries, but rejoicing? Poor, actually poor, but enriching others? Having nothing, but having everything?

82. It's out of context, it's not logical.

83. This is what we call grace.

84. that despite the circumstances, we are not the ones who are swept away by them.

85. it looks serious, but you don't take it seriously, because when you're in the moment, you can handle it.

86. There were times when it seemed like I was going to die, and I don't know how I made it through, but in hindsight it was worth it.

87. before the army, the church brothers used to scare me, but it was worth it when I finally went. I know it's not a big deal when I look back.

88. You're in pain, you're struggling, you're frustrated, and that's why it's a problem.

89. So Paul invites us in with a special sentence that encompasses all of this.

90. In verse 11, he says, "our heart is opened wide.." In verse 12, it's not that we're making you stiff-necked, it's that your heart is stiff-necked. In verse 13, "I speak to you as one would to his children. In return, you also enlarge your hearts."

91. to receive grace, to confess this moment as a time of grace, you have to broaden your mind. To broaden your mind is to always try to understand.

92. Someone did something completely unexpected. We were all surprised. We're trying to understand. Don't jump to conclusions. Then we can receive grace.

93. If we don't jump to conclusions, if we don't act as if it's easily decided, if we expand our minds and try to understand everything, I believe that God's grace will fill us and the Open Church will always be a gracious church.


고린도후서 6:1-13

“은혜의 때”

 

1.     은혜라는 말이 우리들에게 익숙하지만, 가끔은 이 은혜가 추상적으로 들릴 때가 있습니다.

2.     은혜 받으세요~! 라는 말이 이제는 어떤 인사말이나, 추임새 넣듯이 큰 의미를 가지지 않고 교회에서 서로에게 건네는 인사를 건넬 때가 있습니다.

3.     생각해보면, 그냥 하는 말 또는 딱히 할말이 없으니 그렇게 건네는 인사치레 같다는 느낌을 받을 때가 많습니다.

4.     복음이 우리의 일상이 되어야 한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는데, 아마 제가 지금 말씀드린 비슷한 고민속에서 나온 말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5.     지난 주에도 은혜에 대한 이야기를 짧게 나누었지만, 오늘은 바울이 고린도 교회에 보낸 편지를 통해 과연 은혜를 어떻게 이해하고 은혜를 받는 다는 것이 어떤 뜻인지를 확인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랍니다.

6.     자주 말씀드리지만, 당시 고린도 교회 상황은 좋지 않았습니다.

7.     이 말을 바울이 지금 편지를 쓰는 게 쉽지 않은 상황이었다는 것을 말씀드리는 것입니다.

8.     바울의 사도성을 의심하는 사람들로 인해서 바울의 입지가 흔들리기도 했고, 이로 인해 고린도교회 교인들과 바울의 관계가 긴장관계를 가지고 있었다는 것을 고린도후서 안에서 읽을 수 있습니다.

9.     또한 예루살렘에 큰 기근이 일어나면서, 예루살렘 교회를 돕기 위한 구제헌금을 모금 해야 하는 상황이었고,

10.   고린도 교회 안에 침투한 거짓교사들에게 노예처럼 복종 당하는 고린도교회 교인들을 치리하고 거짓교사들이 지속적으로 교회를 위협하는 것에 대처 해야 했습니다.

11.   당시를 시뮬레이션해보면, 아마, 하나를 막으면 하나의 문제가 또 터지고, 또다른 것 막으면 또 다른 것이 터지는 끊이지 않고 계속해서 문제가 생기는 그런 상황이었다는 것을 이해하고 오늘 본문을 읽으셔야 합니다.

12.   좋은것 하나 없는 그런 가운데 바울이 오늘 본문을 기록했다는 것을 생각해보면, “은혜”에 대한 이해가 새롭게 저와 여러분들에게 다가올 것입니다.

13.   1절에 보면, “우리는 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사람으로서 여러분에게 권면합니다”라는 문장으로 시작합니다.

14.   바울이 자기를 포함해서 이 편지를 읽는 모든 사람을 이렇게 정의합니다. “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사람”

15.   그리고 권면한다는말은 마치 바울이 권위를 가지고 고린도 교회 교인들을 가르치기 위해 이 글을 쓰는 것처럼 이해할 수 있는데, 여기서 말하는 “권면”은 “파라칼레오”라는 말로 원래는 이사야 49장에 사용된 단어를 바울이 다시 사용한 것입니다.

16.   아마, 히브리어단어를 헬라어로 이야기하다 보니, 마땅한 단어선택이 어려웠을 수 있지만, 이사야 49장에서 번역되진 “파라켈라오”의 원래의 뜻은 “회복”이라는 단어를 번역했다는 것을 기억한다면, 여기서 이야기하는 권면은 가르치기 위한 것이 아니라, “촉구” 또는 “하나님의 회복”을 기억하라는 바울의 요청이라고 이해하셔야 할 것 같습니다. 

17.   이사야 49장은 종의 노래중의 하나로, 더이상 이스라엘을 내버려두지 않으시고, 회복시킬 것이며, 이스라엘을 열방의 빛으로 다시 세우겠다는 약속이 들어있습니다.

18.   바울은 이 본문을 이해하면서 사람들에게 권면이라는 말을 사용함으로, “하나님의 회복” 우리와 함께 일하시는 “하나님이 어떤 일을 하시는가?”를 이야기한다는 의미로 우리는 오늘 본문을 이해해야 합니다.

19.   2절에 등장하는 “은혜의 때에, 나는 네 말을 들어 주었다. 구원의 날에, 나는 너를 도와주었다”라는 구절은 이사야 49장의 결론 문장입니다.

20.   그리고 바울은 이 본문이 곧 고린도교회와 자기 자신에게 똑같이 선포된 말씀으로 “지금이야 말로, 은혜의 때요, 지금이야 말로 구원의 날입니다.”라고 이야기합니다.

21.   여기서 말하는 지금은 전혀 그럴 것 같지 않은 현실과 부딪히는 내용입니다.

22.   앞서 말씀드린 것처럼, 지금 고린도교회와 바울에게 하나도 좋은 게 없습니다.

23.   고린도교회는 어렵고, 시험에 들었고, 분란이 일어났고, 바울을 무시했고, 거짓교사들에게 완전히 흔들려서 무너질 때로 무너진 것처럼 어려운 상황이었습니다.

24.   이렇게 분위기가 좋지 않은데, 바울이 눈치 없이 예루살렘을 구제하기 위한 구제헌금을 요청합니다.

25.   어느 것 하나 좋은 게 없습니다.

26.   그런데, 바울은 지금이 바로 은혜의 때이고, 지금이 바로 구원의 때라는 것입니다.

27.   이 말은 은혜는 모든 것이 완벽하고, 좋은 상황에서 경험되어지는 것이 아니라,

28.   어느 순간, 어떤 상황에서도 은혜는 주어지고 받을 수 있는 것이고 구원의 역사는 늘 일어난다는 것입니다.

29.   이걸 다르게 보면, 은혜를 받는 것과 구원을 받는 것은 철저하게 우리들이 어떤 마음을 가지고 이 세상을 살아가냐에 따라 결정되는 것이지, 하나님은 늘 우리에게 은혜를 주시려고 노력하고, 구원하시려고 노력하신다는 겁니다.

30.   문제는 바로 우리들이지 하나님은 열심히 우리를 사랑하시고 은혜주시고 구원하시려고 노력하신다는 겁니다.

31.   관계라는 게 얼마나 재미있냐면, 뭔가 확정되고, 이렇다고 이야기할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32.   사람 만나는 게 재미있으면서도 사람이 제일 무섭다고 그러게 이야기하잖아요?

33.   그런데 이것도 우리가 어떤 마음으로 관계하냐에 따라 사람관계가 즐거울수도 있고, 그렇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34.   언젠가 아주 힘들게 하는 어떤 존재 때문에 정말 죽을 만큼 힘들었다고 다른 인간관계를 망칠 필요는 없다는 것입니다.

35.   마찬가지로 지금 상황이 가장 안 좋다고 생각하겠지만, 그리고 언젠가 가장 좋은 날이 오면 더 감사하고 더 은혜 받고, 더 기쁘게 신앙생활 할 수 있다고 생각하겠지만, 바로 지금이 은혜의 때이고, 구원의 감격을 고백하는 가장 좋은 시간이라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36.   바울은 이를 위해 구체적으로 어떻게 세상을 살아야 할지를 이야기합니다.

37.   3절에, 우리들이 흠이 잡히지 않기 위해 “거리낌 거리”를 주지 않으려고 노력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38.   이것을 바울은 4절에서 하나님의 일꾼 답게 처신하는 것이라고 이야기합니다.

39.   하나님의 일꾼 답게라는 말은, 일을 잘하는 것, 성실한 것 뭐 이런 것이라고 생각 하시겠지만, “흠이 잡히지 않게 뭔가 빌미를 주는 행위를 하지 말라”는 의미입니다.

40.   이런 흠이 잡히지 않는 행위를 하다 보면, 인내를 통해 고난도 받고, 궁핌 함을 경험하고, 곤경에 빠질 때도 있습니다. 막 좋은 것이 있을 줄 알았는데, 더 어려워질 수도 있다는 겁니다. 여기에 바울은 더 구체적으로 5절에서 자기가 경험한 것을 기록합니다.

41.   매도 맞을 수 있고, 옥에 갇히기도 하고, 난동과 수고와 잠을 자지 못하고, 굶주리기도 한다는 것입니다.

42.   우리들이 기대하는 그리스도인의 삶과는 전혀 다르지 않습니까?

43.   예수 믿고 어떤 삶을 기대하셨습니까?

44.   예수 믿으면 우리들이 어떻게 될 것이라고 배웠습니까?

45.   고난 받는다고 이야기하나요? 매맞는다고 이야기하던 가요? 잠도 못 자고 굶주린다고 하는데 이런 이야기 들어 본적이 있어요?

46.   바울이 그렇다 잖아요. 어떻게 생각하세요? 아..아무래도 잘못온 것 같다 뭐 이런 후회가 생기나요?

47.   은혜는 이런 반전속에서 경험되어지는 겁니다.

48.   예수 믿는 사람만 고난 받나요? 아니죠. 예수 안 믿어도 고난 받습니다.

49.   어찌 보면 예수 안 믿고도 잘 사는 사람들이 보일때가 있어요.

50.   삶을 무엇이라 딱히 규정할 수 없는, 권선징악이나, 사필귀정이 경험되어지면 통쾌하다고 느낄지 모르겠지만, 그런 마음은 사실 예수 믿는 사람들에게는 소용없는 이야기들이에요.

51.   우리는 “거리낌거리”를 주지 않는 사람들이라고 이야기하잖아요.

52.   이 말은 독립된 삶 즉 다른 사람이 살아가는 것을 그대로 쫓아가는 삶이 아니라 우리들이 스스로 선택함으로 그렇게 살기로 한 존재라는 뜻입니다. 왜냐하면 우리들은 “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사람”이기때문에 그렇습니다.

53.   이에 대해 바울은 6절과 7절에 거쳐서, “순결과 지식과 인내와 친절과 성령의 감하와 거짓 없는 사랑과 진리의 말씀과 하나님의 능력으로 이 일을 한다”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54.   우리들은 이게 다르다는 거에요.

 

55.   오린다 캠퍼스 공사가 늦어졌어요. 아마 커뮤니케이션 문제도 있었고, 교회일을 처음 하는 분들을 저희가 선택을 하다 보니, 교회에서 말이 많은 것을 두려워하고 걱정해서 그랬던 것 같아요.

56.   그걸 어떻게 아시는지, 교회는 말이 많고 뭔가 일을 할 때 까다롭다는 것을 어찌 그리 잘 아시는지.

57.   지금 이 세상을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교회의 이미지가 이렇습니다.

58.   세상이 볼때 우리는 까다로운 존재이고 뭔가 평안함을 주는 존재가 아닌겁니다.

59.   늦어졌으니 문제가 생긴 거 아니겠습니까? 그래서 급하게 다른 업체와 이야기도 나누고 견적을 받아냈어요.

60.   그랬더니 어제 이번주 수요일부터 일을 시작하기로 하고, 8월까지 내부는 다하고, 나머지 외부는 우리들이 이제 이사하면서 계속 공사하는 것으로 이야기를 했어요.

61.   늦어진 업체를 바꿀 것인가, 새로 업체를 선정할 것인가?

62.   약속을 어겼으니 새로 바꾸는 게 맞는 것 같잖아요.

63.   근데 그러지 않고 약속한 업체와 계속하기로 했어요.

64.   그러다 보니, 약간에 부담이 되는 조건들도 하나 하나 해결되는 상황에, 좋은 사람들이 붙여주시는 것을 경험했어요.

65.   저는 이 과정에서 교인들을 하나 하나 관찰했습니다.

66.   어떻게 판단하고 어떻게 결정하고 어떤 이야기들을 하는지

67.   주변의 목사니들이 하시는 이야기가, 지금 저희가 오린다 캠퍼스를 고치고 이사 하는게 쉽지 않다는거에요.

68.   어느 누구하나 기대된다는 말, 또는 격려의 말보다, 다들 힘들거라는 거에요.

69.   어떤 분은 너무 힘들테니가 다 모든 게 마무리되면 아마 교회를 떠나야 할거라고 이야기하는 분들도 있어요.

70.   근데, 저는 하나도 힘들지 않아요. 뭔가 새롭게 배우는 것도 즐겁고, 교인들이 생각한 것보다 성숙하게 대처하는 것에 은혜 받고, 상황은 늦어져서 막 속이 탈것 같은데, 드러나는 것은 하나 하나 우리에게 나쁘지 않은 것들을 보여주시니까, 저는 이보다 더 어려운 일도 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기더라고요.

71.   제가 대단하다는 이야기를 하는게 아니라, 이상하게 예전 같으며 낙심할만한 데도 그렇지 않고 그 너머에 새로운 것을 볼 수 있는 여유로운 눈이 생긴 것 같아서 감사했어요.

72.   아마 바울이 이런 비슷한 마음으로 여유를 가지고 지금 고린도교회에 편지를 쓰는 것 같아요.

73.   뭐 좋은 상황이 없습니다. 그런데 그때가 바로 은혜의 때라고 이야기하잖아요.

74.   오죽하면, 세상 사람들이 그리스도인들을 보면서 8절에 보면 “속이는 사람”처럼 보이지만, 진실하다”고 이야기합니다.

75.   말이 안되는 일을 하니까, 약간 사기꾼 처럼 보여진다는 거에요.

76.   우리들이 말도 안되는 캐릭터를 뭐라고 불러요. 사기캐라고 하잖아요. 못하는게 없어요. 다 잘해요 그러면 사기캐라고 해요.

77.   마찬가지로 그리스도인들을 세상 사람들이 볼 때 그렇다는 거에요. 낙심하면 무너지고, 고난 받고 매맞으면 도망가야 하는데, 그렇지 않아요.

78.   이해못할 고난과 교회안에서도 성도들끼리 관계하다 보면, 남의 속 긁는 분들이 있어요. 그렇죠? 한두분쯤 있어요 어딜가나… 교회안에만 있는게 아니라, 사람 사는 곳에는 늘 있어요 근데 그게 그렇게 문제가 되질 않아요.

79.   어떻게 든 이해하려고 해요. 그래서 사람들이 그렇게 이야기할 수 있어요. 속이는 사람 같다… 그러나 우리는 진실하다.

80.   10절은 더 가관입니다. “근심하는 사람 같으나 항상 기뻐하고, 가난한 사람 같으나 많은 사람을 부요하게 하고, 아무것도 가지지 않은 사람 같으나 모든 것을 가진 사람입니다.

81.   이해가 되세요? 근심거리 가득한데, 기뻐해요? 가난한데, 실제로 가난해요 그런데 다른 사람들을 부요케 해요. 가진 게 없는데 모든 것을 가졌 다잖아요.

82.   문맥도 맞지 않고, 논리적이지도 않습니다.

83.   이걸 은혜라고 이야기하는 거에요.

84.   상황이 그래도, 우리는 그 상황에 휩쓸리는 존재가 아니라는 거에요.

85.   심각해 보여도 그걸 심각하게 다루지 않아요 왜냐하면, 그 순간을 지내면, 다 감당할 수 있어요.

86.   지나보면 죽을 것 같은 시간들이 있었어요. 어떻게 견뎠나 싶은데 지나고 보니까 그까짓 것 할만했어요.

87.   군대가기전에 교회형들이 얼마나 겁을 주던지, 막상 다녀오니까 할만했어요. 지나고 보면 별거 아니라는 거 알아요.

88.   아직 겪지 않은 일에 고통스러워 하고, 힘들어하고, 좌절하고 그래서 문제가 되는 거죠.

89.   그래서 바울은 이 모든 것을 아우르는 특별한 문장으로 우리를 초대합니다.

90.   11절에, “우리는 마음을 넓혀 놓았습니다.” 12절에 우리가 여러분을 옹졸하게 만드는 것이 아니라 여러분의 마음이 옹졸한 것입니다. 13절에 “나는 자녀들을 타이르듯 말합니다. 보답하는 셈으로 여러분도 마음을 넓히십시오.”

91.   은혜를 받으려면, 지금 이 순간을 은혜의 때로 고백하시려면, 마음을 넓혀야 해요. 넓은 마음을 갖는다는 것은 늘 이해하려고 노력해보는 거에요.

92.   어떤 분이 전혀 예상치 못한일을 했어요. 다들 놀랬어요. 이해해보려고 하는거에요. 거기서 결론을 내지 말라는거에요. 그러면 우리는 은혜 받을 수 있어요.

93.   쉽게 결론내지 말고, 쉽게 결정된 것처럼 굴지 말고 마음을 넓혀서 모든 것을 이해하려고 노력하신다면, 하나님의 은혜가 우리 안에 가득히, 그리고 열린교회가 늘 은혜로운 교회로 든든히 세워질줄 믿습니다.

 

조회수 11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